매거진 콘텐츠 모두 보기
파트너노트
SPECIAL : 아티스트가 머무는 공간 08
존재 자체만으로도 묘한 환상을 갖게 하는 공간이 있다. 때로는 사색에 잠기게 하고 때로는 감탄을 자아내는 작품들이 탄생하는 곳. 공방, 아틀리에, 스튜디오 등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는 곳, 바로 예술가의 공간. 그곳에서라면 왠지 시간도 느리게 흐를 것만 같고 사소한 순간조차 영감이 될 것 같다.
매거진온 2019년 3월호
파트너노트
ESSAY : 하회탈 – 하찮은 회사원의 탈출기 02
한 때는 나도 회사를 사랑했다. 사업이 안정적이면서도 급여와 대우도 좋은 회사. 거기다 좋은 사내문화까지 갖춘 기업. 뭇 취준생들이 꿈꿨고, 나 또한 취업을 준비하면서 꿈꾸었고, 정말 가고 싶었던 곳이었다. 이 회사의 합격 통보를 받았을 때 인생 최고의 성취인 듯 기뻤고, 입사 초기에는 내 손으로 돈을 버는 기쁨과 든든한 회사
매거진온 2019년 2월호
파트너노트
ESSAY : 독립게임 에세이 – 공간을 채우는 예술, 게임 02
안녕하세요, 아거게임즈 대표 안민우입니다. 지난 1월은 활기차게 보내셨나요? 보드게임 시장도 한 해를 시작하며 바쁘게 돌아가고 있는데요, 이곳저곳 모두 올 10월에 열릴 보드게임 세계 박람회에서 선보일 신작 준비에 여념이 없는 듯합니다.
매거진온 2019년 2월호
파트너노트
ESSAY : 게스트하우스 스태프에서 사장까지 02
‘게스트하우스 스태프에서 사장까지’의 두 번째 시간은 ‘게스트하우스 스태프의 역할’에 대해 이야기해볼까 한다. 게스트하우스에서 일하고 싶은 사람들에게 지원동기를 물어보면 열 명 중 여덟아홉은 ‘사람 만나는 것을 좋아하고, 손님들을 잘 응대할 자신이 있다.’라고 대답한다. 하지만, 실제로 게스트하우스에서 하는 일은 그들의 기대와는 아주 다르다. 어떤 일
매거진온 2019년 2월호
파트너노트
SPECIAL : 아티스트가 머무는 공간 07
존재 자체만으로도 묘한 환상을 갖게 하는 공간이 있다. 때로는 사색에 잠기게 하고 때로는 감탄을 자아내는 작품들이 탄생하는 곳. 공방, 아틀리에, 스튜디오 등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는 곳, 바로 예술가의 공간. 그곳에서라면 왠지 시간도 느리게 흐를 것만 같고 사소한 순간조차 영감이 될 것 같다. 현재 글로벌 아트씬에서 주목받는 해외 아티스트들의 공간은
매거진온 2019년 2월호
파트너노트
SPECIAL : 당신의 숙소를 특별하게 만들어줄, Tea 06
안녕하세요, 티소믈리에 티그레이스의 임은혜입니다. 매거진 온 독자 여러분, 행복한 연시 보내고 계신가요? 곧 다가오는 밸런타인데이는 어떻게 준비하고 계시는지 궁금합니다. 저는 요즘 티그레이스 전 제품 리뉴얼 작업으로 인해 조금은 예민하기도 하지만, 일에 몰두해 재미있기도 한 나날을 보내고 있습니다. 혼자 하면 힘든 일이지만 그
매거진온 2019년 2월호
파트너노트
특별연재 : 포트럭이 들려주는 호텔 이야기 11
11. 숙박시설 개발/운영 성공사례(4) 대학교 내에 위치한 호텔, 켈로그 콘퍼런스 호텔 글 포트럭 (https://brunch.co.kr/@nicejty0) 지난 시간에 이어 이번 시간에도 눈여겨 볼만한 호텔
매거진온 2019년 1월호
파트너노트
ESSAY : 하회탈 – 하찮은 회사원의 탈출기 01
01. 프롤로그 2017년 2월 8일, 아직 영하의 날씨에 몸이 움츠러들었던 날. 하찮은 회사원은 사무실에 일찍 출근했다.
매거진온 2019년 1월호